생명누리, 오티스타와 함께하는 크리스마스 캠페인 진행

2019-01-11 10:25 출처: 생명누리

생명누리 청소년해외봉사단 인도 아이들에게 착한 루돌프 사슴 캠페인 전달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1월 11일 -- LIFEWORLD(생명누리)가 6일 크리스마스를 맞아 인도와 네팔 아동들에게 선물을 보내는 ‘착한 루돌프 사슴’ 선물보내기 캠페인을 진행했다고 11일 밝혔다.

‘착한 루돌프 사슴’ 캠페인은 크리스마스를 맞아 후원자들이 산타가 되고 생명누리가 루돌프가 되어 부모님을 잃거나 편부편모로 고아원에서 지내는 인도와 네팔 아이들에게 선물을 보내는 캠페인이다. 이 캠페인을 통해 아이들의 학업에 필요한 책가방, 학용품, 티셔츠가 선물로 전달되어진다.

특히 청소년 해외봉사단으로 구성된 인디고여행학교와 청년, 대학생들로 구성된 그린나래 해외봉사단이 후원자들과 함께 직접 현장에 방문하여 아이들을 만나고 크리스마스 선물을 전달할 수 있어 뜻 깊은 의의를 더한다.

이번 인디고여행학교 청소년 해외봉사단은 인도에 위치한 생명누리의 고아원인 그레이스 칠드런 홈(Grace Children Home)에 후원자님들이 후원해 주신 크리스마스 선물을 전달했다.

캠페인을 진행한 박재승 대표는 “청소년들이 젊은 나이에 해외에 나가서 해외봉사를 통해 나눔의 기쁨을 경험하고 크리스마스를 맞아 산타의 소망을 잃어버린 인도 아이들에게 후원자님들이 직접 산타가 되어 아이들에게 선물을 전달해주니 연말연시에 이보다 따뜻함을 느낄 수 있는 현장이 없는 것 같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착한 루돌프 사슴’ 캠페인에는 오티스타(Autistar: 자폐인과 함께 만드는 아름다운 세상)가 함께 참여하여 캠페인의 힘을 더했다. 자폐인들의 재능과 그림으로 아름다운 디자인을 만들어가는 오티스타에서는 문구류 및 생필품을 제작 판매하며 나눔을 전하는 단체이기도 하다.

연말을 맞아 오티스타는 ‘두 번 나눔’ 프로젝트로 모인 후원물품을 생명누리 측에 전달했다. 생명누리는 덕분에 인도 아이들에게 크리스마스 선물을 전달할 수 있었고 ‘착한 루돌프 사슴’ 캠페인이 더욱 풍성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생명누리 개요

생명누리는 외교부 소관 비영리법인으로 국내외 소외계층의 빈곤문제를 해결하고, 해외봉사를 파견하며, 마을자립과 청소년 자립을 돕는 국제 NGO이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